건강한 요리 – 단호박 카나페

가을에 단호박은 참 매력 있는 식품이지요.

우리 몸에 끼치는 효능은 설명 할 필요 없을 만큼 다~ 잘 알고 계시지요?

이 단호박으로 뭘 어떻게 해 먹을까? 닦아오는 추수감사절 음식으로 활용 해 볼까요?

재료 :  butter lettuce 1통(양상추를  동그랗게 잘라서 활용 해도 좋아요), 단호박 1통,고추 피클이나 삭힘 고추,삶은 달걀 3개, 스트링빈(string bean) 10줄,냉장고에 있는 채소 활용하세요, 그리고 알파파.

62

단호박을 잘 씻어서 통째로 전자 레인지에 4분-5분 돌리고 위 아래를 뒤집어서 4분 정도 돌리면 찜통에 오래 찌는 것보다 간편하답니다. 단호박의 크기에 따라 익는 시간은 차이가 있어요.

그런 다음 반으로 잘라서 씨를 빼고 숟가락으로 살만 긁어 주세요. 그리고 으깨줍니다.

63

으깬 호박에 살짝 익힌 스트링빈(string bean)을 잘게 자르고 삶은 달걀과 고추 피클도 잘게 잘라서 섞어 줍니다. 삭힌 고추의 순한 매운맛이 정말 신의 한 수 입니다. 소금과 후추 약간만 뿌려주세요.마요네즈 따위는 버립니다.

64

모양을 잘 잡아 놓은 상추 잎이나, 엔다이브 잎에 아이스크림 스쿱으로 단호박 샐러드를 한 스쿱씩 떠 놓아요. 예쁘지요? 맛도 참 좋아요.

61

그리고 그 위에 알파파만 올리면 끝.

무지 간단 하지요? 그거에 비해 맛은? 마요네즈나 치즈 등 느끼한 맛에 길들여진 입맛에는 다소 밋밋 할 수 있으려나? 절대 아닙니다. 인위적인 단 맛이 아닌 자연의 단 맛에 은은한 고추의 매운 맛이 환상!

이 카나페로 애피타이저는 끝입니다. 냉장고에 미리 넣어 놓으면 식사 시간이 되어도 느긋하게 서빙 할 수 있어요.

아이고! 단호박 샐러드가 남았어요. 냉장고에 넣었다가 다음날 이렇게 활용했어요.

65

김 발 위에 시금치 또띠야를 놓고 알파파를 올립니다.(재료가 남아서 활용하는 겁니다. 얼마든지 냉장고에 있는 다른 채소를 활용하세요) 그리고 단호박을 사진 처럼 올려 주세요.

66

짭잘한 맛을 더해야 더 맛있을 듯. 살라미를 올리고 아삭거리는 채소의 식감은 절대적으로 필요해요. 남은 엔다이브를 사용합니다.

67

김밥 처럼 말아 주세요.

68

그리고 김밥처럼 잘랐습니다.

짜잔! 완전 다른 맛이네요. 도시락으로 활용?

조금만 변화 시켜도 감동의 음식을 이웃과 가족한테 선물 할 수 있어요. 이번 연말에 손님 초대 어떠세요? 한 해 함께 잘 지낸 동지들에게 섬김의 밥상 한번 준비 해 보는 것도 인생에서 해 볼만 한 일입니다.

 


글 / 김혜경(음식 전문가)

2008년부터 최근까지 라디오 방송을 통해 ‘이야기가 있는 맛있는 식탁’ ‘정보시대’ 등 건강 요리 정보를 꾸준히 소개하는 한편, 2011년부터 김치클래스, 고추장 클래스, The Taste, 한식 비빔밥 퍼포먼스 등 미주 한인 미디어와 외국 미디어 행사에 한식 알림 행사를 주도해 온 푸드 스페셜리스트.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