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다저스타디움에서 5일 ‘한국의 밤(Korea Night)’ 이벤트가 열렸다. 메이저리그 LA다저스와 볼티모어 오리얼스의 경기에 앞서 열린 특별 행사였다.

한국을 알리는 특별 순서도 다양했다. 태권도 시범단의 공연을 시작으로 가수 김태우(g.o.d)가 애국가와 미국 국가를 불렀고, 배우 지성이 시구를 맡았다.

풍부한 성량으로 미국 관중들의 박수를 받은 김태우는 “미국 국가는 처음 불러봤다. 가사를 틀릴까봐 마음졸였는데 다행히 성공적으로 노래를 부른 것 같다”며 “한국을 대표하는 가수로 초청돼 영광이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R650x9999_NISI20160706_0011889384_web_jpg
5일 LA다저스 경기장에서 열린 LA다저스와 볼티모어 오리올스 경기에 참석한 가수 김태우가 애국가를 부르고 있다.
201607061126771633_577c6cd229b35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16 메이저리그’ LA 다저스와 볼티모어 오리올스의 경기에 앞서 가수 김태우가 애국가 독창을 하고 있다.
201607061148776239_577c7410efa84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LA 다저스와 볼티모어 오리올스의 경기에 앞서 배우 지성이 시구를 하기 위해 마운드에 올라섰다.
201607061124775266_577c6c08b89df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16 메이저리그’ LA 다저스와 볼티모어 오리올스의 경기에 앞서 배우 지성이 시구를 하고 있다.

201607061205779947_577c75e3647c2

201607061147771729_577c717f2de16

7일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의 경기에서 선발 등판을 앞둔 류현진도 모처럼 경기장에 모습을 드러냈다. 류현진은 배우 지성의 시구때 포수로 나왔으나, 공을 뒤로 빠뜨리며 관중들에게 웃음을 안겼다.

류현진은 “몸은 경기에 나설만큼 회복된 것 같다. 다치지 않고 올 시즌을 잘 마무리하고 싶다”고 말했다.

 

201607060904778213_577c4bf00f98e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LA 다저스와 볼티모어 오리올스의 경기에 앞서 다저스 류현진과 볼티모어 김현수가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201607050750779263_577ae861dd890

한국의 밤은 한국관광공사가 한국 선수들을 응원하고 한국 방문의 해(2016~2018)와 평창동계올림픽(2018)을 홍보하기 위해 마련했다.

LA다저스타디움=오세진 기자

1 COMMENT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