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올해도 다 끝나갑니다.

한 해 좋은 일이 있으셨던 분, 혹은 좋지 않은 일을 겪으셨던 분 모두 새로운 한 해의 계획을 세우셨습니까?
죽을 힘을 다해 노력을 해도 기대치에 모자라는 결과에 실망과 때로는 절망을 느끼기도 하고
전혀 생각하지도 않았던 행운이 찾아오기도 하고 아주 다양한 일과 감정을 경험하는 것이 우리 삶이지요.
이런 일 저런 일 겪으며 우리의  삶이 영글어 가는 이치를 잘 받아들이겠습니다.
추운 날씨에 작은 행복감을 주는 달달구리를 한번 만들어 봅니다.
커피와 더불어 잠시 하늘을 바라 볼까요?
하루 종일 컴퓨터 작업으로 우울해지는 많은 분들께 해드리고 싶네요.
재료; 식빵 2장(통밀식빵), 바나나 1개, 계피가루, 뉴텔라, 아몬드 슬라이스, 치즈 1장(선택)
아침식사, 간식 모두 어울립니다.
브런치 식당 분위기 내 보세요. 여기에 단백질 달걀과 채소나 과일을 조금 준비하면 완벽합니다.
식빵 가장자리를 자르고 요즘 젊은이들 열광하는 누텔라를 펴발라요.
그 위에 바나나를 얇게 저며서 2겹으로 올립니다.(바나나 1개 다 사용)
사과를 얇게 저며서 넣어도 아주 좋아요. 가끔 저는 바나나와 사과를 함께 사용합니다.
포인트는 무엇을 사용하든지 아주 얇게 슬라이스 해야 합니다. 두꺼우면 빵 2장이 안 붙어요.
그리고 그 위에 계피가루를 솔솔 뿌려요.
치즈를 좋아하시는 분은 여기에 치즈 한 장 더 올리세요.식성대로 선택하시면 됩니다.
식빵 한 장을 덮어서 핫 샌드위치메이커 (hot sandwich maker) 에 넣고 구워주면 끝입니다.
혹시 이것이 없으면  빵 가장자리에 달걀 물을 발라서 포크로  눌러서 빵 2장이 꼭 붙게 한 후 오븐에 구워도 됩니다.
그래서 속을 넣을 때 빵 가장자리 0.5센티 정도는 비워주세요. 빵 두 장이 잘 붙도록.
핫 샌드위치메이커를 사용하면 훨씬 간편합니다. 가격은 아주 저렴하니 샌드위치 즐기는 분들은 하나 장만하는 것도 좋을 듯 싶어요.
여기에  연유 바르고 바나나 혹은 사과 대신 인절미 넣어서 구우면 인절미 토스트가 됩니다.
그런데 빵도 탄수화물, 인절미도 탄수화물… 그래서 전 어금니 깨물고 인절미는 포기합니다.
혹시 인절미 사용하시게 되면 완성된 후 전자 레인지에 1분 정도 완성품을 돌려주세요.
그러면 인절미가 치즈 처럼 주르륵 흘러 나오면서 훨씬 더 맛있어요.
오븐이나 샌드위치메이커로만 하면 그정도로 인절미가 녹아 내리지는 않아요.

어때요? 비주얼 좋지요? 침꼴깍?
정말 쉬운 간식거리니 성공하실 겁니다.
이제 남은 한 해의 마무리와 새로운 한 해의 계획을 달달구리 드시면서  잘 세우시길…
제 포스팅을 열심히 봐주신 여러분들께 감사드립니다.

글 / 김혜경(음식 전문가)

2008년부터 최근까지 라디오 방송을 통해 ‘이야기가 있는 맛있는 식탁’ ‘정보시대’ 등 건강 요리 정보를 꾸준히 소개하는 한편, 2011년부터 김치클래스, 고추장 클래스, The Taste, 한식 비빔밥 퍼포먼스 등 미주 한인 미디어와 외국 미디어 행사에 한식 알림 행사를 주도해 온 푸드 스페셜리스트.

7 COMMENTS

  1. I’m now not positive where you are getting your info, however good topic.
    I must spend a while finding out much more or working
    out more. Thanks for great info I was searching for this info for my mission.

  2. I’m not sure exactly why but this weblog is loading incredibly slow for me.
    Is anyone else having this issue or is it a issue on my end?
    I’ll check back later on and see if the problem still exists.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