뭔가 색다른 요리가 필요 할 때가 종종 있지요?

색다른, 특별한 요리는 손이 좀 많이 가지요.

게으름으로 기본만 하는 요리도 있지만 번거롭기는 해도 색다른 요리 하나 소개 합니다.

오징어 순대.

일반적인 순대는 열량이 높고 영양은 완전 균형이 깨진 음식인 반면에 오징어 순대는 기름기 전혀 없이 고단백 저 칼로리 오징어에 두부와 채소를 추가해서 담백하면서도 영양 만점인 요리입니다.

재료 준비: 오징어(작은 크기), 버섯,두부,밥(반공기 ), string bean,빨간 파프리카,보라색 양배추,보라색 양파(오징어 크기와 몇 마리인지에 따라서 양을 조절. 넉넉히 준비해서 속이 남으면 달걀 풀어 넣고 전을 부치면 된다)

22

두부는 물기를 제거해서 으깬다.

버섯과 양배추는 데쳐서 잘게 썰어 물기를 꼭 짠다.

나머지 채소는 잘게 썰어서 밥과 함께 전분을 한스푼넣고 모든 재료와 섞는다.

23

내장과 다리를 제거한 오징어 안으로 속을 밀어 넣어준다.

오징어 다리는 잘게 썰어서 남은 속과 섞어서 전으로 부치면 한끼 반찬으로 아주 훌륭.

속을 채워 넣을 때 꼭꼭 안으로 다져 밀어 넣으면서 오징어의 끝에서부터 손가락 두 마디 정도 남기고 밀어 넣는다.

오징어가 익으면 수축하므로 끝까지 속을 넣으면 길이가 짧아진 오징어 바깥으로 속이 밀려 나온다.

24

오징어 끝은 이쑤시개로 꽂아서 속이 나오지 않게 한다.

25

찜통에 스팀이 올라오면 오징어를 넣고 10분동안 쪄준다.

26

한숨 식힌 후 이쑤시개를 빼고 얇게 썰어준다. 오징어가 크면 순대의 지름이 너무 넓어져서 먹기 힘들기 때문에 가능하면 작은 것으로 한다.

얇게 썰 때 안에 있는 속이 빠져 나오지 않도록 잘 드는 칼로 손에 힘을 빼고 썰어준다.

조금은 번거롭고 기술도 필요로 하는 음식이지만 해 볼만한 가치가 있지 않아요?

특히 5색 채소 (오방색)를 사용했기에 더더욱 건강 음식이면서 비주얼도 만만치 않아서 손님 대접에도 감동을 줄 수 있는 음식입니다.

그리고 폰즈 소스(간장과 레몬 즙)에 잣과 깨를 다져서 넣어보세요. 식성에 따라서 매운 고추 송송 넣어도 매력 있어요.

시행착오가 있더라도 두,세번 하다 보면 요령이 생깁니다. 성공하는 날 까지!


글 / 김혜경(음식 전문가)

2008년부터 최근까지 라디오 방송을 통해 ‘이야기가 있는 맛있는 식탁’ ‘정보시대’ 등 건강 요리 정보를 꾸준히 소개하는 한편, 2011년부터 김치클래스, 고추장 클래스, The Taste, 한식 비빔밥 퍼포먼스 등 미주 한인 미디어와 외국 미디어 행사에 한식 알림 행사를 주도해 온 푸드 스페셜리스트.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