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만 추운가요? 요즘 새벽과 밤엔 춥더라고요.
속이 비면 더 오슬오슬.
간단히 담백한 순두부 끓여서 먹고 하루 일과 힘차게 시작해 볼까요?

재료 : 머리달린 새우 반 컵, 줄기콩, 버섯, 어묵, 미역 불린 것 반컵
양념 : 액젓, 국간장, 소금, 마늘가루 1/3 스푼, 양파가루 1/3 스푼, 고운 고춧가루 반 스푼

밥은 놔 두고 두부 듬뿍 먹고 다이어트도 해보지요.

머리 달린 작은 새우를 사서 머리와 껍질로 육수를 내면 이리 진하게 나옵니다.

특정 재료가 따로 있나요? 냉장고에 있는 것을 활용.
버섯을 매일 먹었더니 건강 검진에서 Vitamin D가 충분하다고 나오네요.
미역도 조금씩 자주 먹으면 혈관 건강에 좋습니다.

모든 재료를 넣고 육수와 끓여줍니다.
고추 기름은 사절. 그냥 고운 고춧가루를 넣었어요.
액젓,국간장, 소금으로 간을 했습니다.
아침에 냄새 날까봐 양파가루와 마늘가루로 사용했고요.
생마늘은 주위 사람들을 괴롭게 하니까요.

충분히 익었으면 순두부를 크게 떠넣어 줍니다.
달걀도 톡 깨서 넣으시고.
아주 살짝만 익혀서 후루룩 떠먹으면 오슬오슬한 한기가 사라집니다.


글 / 김혜경 (음식 전문가)

2008년부터 최근까지 라디오 방송을 통해 ‘이야기가 있는 맛있는 식탁’ ‘정보시대’ 등 건강 요리 정보를 꾸준히 소개하는 한편, 2011년부터 김치클래스, 고추장 클래스, The Taste, 한식 비빔밥 퍼포먼스 등 미주 한인 미디어와 외국 미디어 행사에 한식 알림 행사를 주도해 온 푸드 스페셜리스트.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