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쇼니 폭포, 트윈 폴스, 아이다호 Shoshone Falls, Twin Falls, Idaho

북쪽으로는 캐나다와 국경을 두고 서쪽으로는 워싱턴 주와 오리건 주, 남쪽으로는 네바다 주와 접해있는 아이다호 주는 광활한 산과 넓은 평야를 갖고 있습니다. 면적이 83,641 평방 마일로 한반도와 크기가 비슷합니다.

LA보다는 북쪽이어서 여름철에 시원할 것이라고 생각되지만 7, 8월에는 남가주 못지않게 덥습니다. 특산물은 잘 알려진대로 감자와 옥수수인데요, 가넷이라는 보석도 이곳의 특산물이라고 합니다.

아이다호는 경관이 아름답지만 국립공원은 옐로스톤 하나 뿐입니다. 사실 옐로스톤 국립공원 대부분이 와이오밍에 속해있고 일부가 아이다호에 살짝 걸쳐있지요.

 

그런데 아이다호의 남부 트윈 폴스(Twin Falls)라는 도시에 있는 쇼쇼니 폭포 (Shoshone Falls)가 참 멋집니다. 폭포에 발전시설이 있어서 인공으로 만든 것이 아닌가 의심이 되기도 하는데요. 실제로 자연 절벽을 타고 내려오는 물줄기를 이용해서 발전 시설을 만들었습니다.


이 폭포는 와이오밍의 록키에서 시작하여 아이다호를 거쳐 오리건 주를 통과하고 워싱턴 주의 콜럼비아 강과 합치는 스네이크 리버(Snake River)에 있습니다. 스네이크 리버는 그 사이즈와 수량이 보통이 아닌데 아이다호의 식수와 농작물 재배에 쓰는 귀한 수자원입니다.

 

212피트의 높이에서 엄청난 수량을 쏟아내는 쇼쇼니 폭포는 ‘서부의 나이아가라’라는 별명이 붙어 있습니다. 실제로 나이아가라 폭포보다 높이가 높다고 합니다.

쇼쇼니란 이름은 이곳에 거주했던 쇼쇼니 인디언 부족의 이름을 받은 것입니다. 1870년 중반에는 약 500명의 중국인들이 이곳에 모여 살았다고 합니다. 1869년 폭포 인근에서 금이 발견된 것이 이유입니다. 백인들의 견제와 눈치를 보면서 끝까지 남아 금을 캐던 중국인들도 1879년에는 거의 이곳을 떠났습니다.

국토 횡단 열차를 건설할 무렵에는 무제한으로 중국 인력을 받아 들였던 미국 정부는 철도가 완공되자 미국인과의 일자리 경쟁을 염려하여 1880년에 중국인 이민 금지법(Chinese Exclusion Act) 을  제정하게 됩니다.

폭포 입장료 3달러를 받는데 폭포 인근에 피크닉장, 하이킹 트레일, 보트, 수영을 즐길 수 있는 시설을 조성해 놓았습니다. 계절에 따라 수량 차이가 나므로 멋진 폭포를 보려면 미리 알아보고 가는 것도 좋습니다.

인근에 같이 둘러볼수 있는 곳으로는 달 분화구 국립 야생구역(Crater of the Moon National Wilderness), 시티 오브 더 록스(City of the Rocks) 가 있으며 캠핑이 가능합니다.


가는 길: LA에서 15Fwy로 북상하여 Las Vegas – Salt Lake City를 거쳐 들어가는 방법과 Las Vegas에서 93 Hwy로 올라가는 방법이 있습니다.


글, 사진 / 김인호 (하이킹 전문가)

김인호씨는 미주에서 활동하는 등반, 캠핑, 테마 여행 전문가로 미주 중앙일보를 비롯한 다수의 미디어에 등산 칼럼을 연재하면서 초보에서 전문가까지 미주 한인들에게 유용한 실전 하이킹 정보를 꾸준히 소개해오고 있다. 저서로 ‘남가주 하이킹 105선’ ‘하이킹 캘리포니아’가 있다.